메뉴 건너뛰기

Windows, Windows Server.
& Mac OS X, Linux.
운영체제 설치나 시스템 케어 및 바이러스 클린 서비스.
iPhone, iPad, Macbook
Smart Devices
운영체제 설치나 시스템 케어 및 바이러스 클린 서비스.
Printer & Copier
Office equipment service
프린터, 복사기 임대 및 서비스.
Nas & Datacenter
Backup and Recovery Services
공유 데이터 나스에 백업 및 데이터센터 운영.

본문시작

방문자수

전체 : 745,344
오늘 : 969
어제 : 964

페이지뷰

전체 : 14,963,561
오늘 : 26,453
어제 : 28,194
조회 수 138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김관용기자] "인터넷 익스플로러(IE)의 변화는 마이크로소프트(MS)의 웹표준 지원에 대한 강한 의지를 의미한다"

MS가 새로운 윈도 운영체제(OS) 출시에 발맞춰 선보이는 IE 11 버전에서는 차세대 웹표준인 HTML5 지원이 강화된다.

한국MS는 3일 기자간담회를 서울 대치동 사옥에서 개최하고 새로운 IE 11 버전을 소개했다. 윈도 8.1 OS와 IE 11 버전은 오는 10월 18일(한국시간 10 월17 일 21시) 공식 출시될 예정이다.

MS가 이번 IE 11에서 강조하고 있는 부분은 표준웹 지원 강화 부분이다. 표준웹은 콘텐츠 호환 뿐 아니라 웹브라우저도 통일한 것으로 소프트웨어나 OS 등이 브라우저만으로 구동되는 웹 환경을 의미한다.

차세대 웹표준으로 각광받고 있는 HTML5는 텍스트와 하이퍼 링크만 표시하던 기존 HTML에 오디오 및 비디오, 그래픽 등 다양한 응용 프로그램까지 웹 자체로 구현할 수 있도록 한 것이다. 액티브엑스(Active X) 등과 같은 별도의 프로그램 설치가 필요 없고 OS나 플랫폼, 기기에 상관 없이 콘텐츠를 제공하거나 이용할 수 있도록 한다.

MS는 지난 IE 9 버전부터 어떤 기기나 브라우저로 접속하든 같은 인터넷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표준웹 지원을 시작했지만 이번 IE 11 버전에서는 HTML5를 본격적으로 지원하기 위한 노력들이 담겨있다.

우선 IE 11에서는 웹 기반의 그래픽 라이브러리인 WebGL을 지원한다. WebGL은 웹 브라우저에서 3D를 구현할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하는데 WebGL을 지원하는 브라우저로는 주로 크롬이 사용돼 왔다.

또한 IE 11은 W3C(world wide web consortium)에서 표준화를 진행중인 '캔버스 2D 콘텍스트(Canvas 2D Context)'에 대한 지원을 강화했다. 캔버스 2D 콘텍스트는 HTML5 기반 웹페이지 개발시 직선이나 2D 및 3D 도형, 차트, 애니메이션, 게임 등을 구현할 때 사용되는 언어다.

이와 함께 고해상도를 지원하는 그래픽 가속 기술 추가와 HTML5의 암호화된 미디어 확장자(EME) 및 미디어 소스 확장자(MSE) 지원 기능도 대표적인 HTML5 지원 부분이다.

한국MS IE 마케팅 담당 구예진 부장은 "파이어폭스, 크롬 등의 타사 브라우저에서 접속하거나 다른 버전의 IE 환경에서는 사이트 이용시 호환성 등의 문제가 발생해 이같은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면서 "MS는 장기적으로 차세대 웹표준인 HTML5로 사이트를 준비하는 것을 권장한다"고 말했다.



특히 한국MS는 IE 11 환경과의 호환성 문제 해소를 위해 웹개발자들과 기업들의 협조를 요청했다.

구예진 부장은 " 우리나라의 경우 액티브엑스 기반의 웹서비스가 많은데 이번 IE 11 버전에서는 호환성에 문제가 생길 수 있어 이에 대한 대응이 반드시 필요하다"며 "웹개발자들의 지원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기본적으로 IE 11은 액티브엑스 등의 플러그인을 지원하지 않지만 사용자가 IE 11에서 액티브엑스가 필요한 사이트에 접속할 경우 알림바를 통해 데스크톱 버전으로 전환해 액티브엑스를 지원하는 IE 11을 사용할 수 있다.

한국MS는 국내 개발자들의 IE 11 호환성 확보를 위해 기술 가이드를 제공하고 있으며 기술지원센터도 운영하고 있다.

이와함께 사이트의 호환성과 표준화 여부를 쉽게 확인할 수 있는 도구모음 사이트(Modern.ie)를 제공하고 있다. 이 사이트를 통해 이전 버전부터 최신 버전의 IE까지 모든 버전에서 테스트 실행 및 개발 환경 관리가 가능하다. 또한 다양한 플랫폼의 여러 브라우저에서 사이트를 테스트 할 수 있는 크로스 브라우저 테스트 툴을 제공하고 있다.

구예진 부장은 "장기적으로 매번 IE 버전이 바뀔 때마다 개발자들이 이에 대응하는 것은 부담이 될 수 있는데 한 번 웹표준으로 사이트를 구축하고 나면 IE 변경 시에도 크게 고칠 부분이 없다"면서 "1차적으로는 호환성을 확보하고 장기적으로는 웹표준으로 개발하는 방안을 모색하는게 효율적"이라고 강조했다.

김관용기자 kky1441@inews24.com

  1. 윈도XP, 남은 7개월 '예고된 보안 위협'

    보안 위협 날로 증가하나 윈도 XP 사용률 감소 더뎌…한국MS는 '속앓이' 상대적으로 국내 사용률은 여전히 높아 이에 따른 보안 위협이 예고되고 있다. 지원 중단을 선언한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운영체제 업그레이드를 권고하고 있지만 비용이 드는 민감한 문제라 선뜻 나서지 못하고 고심하는 모양새다. 지원 중단은 더 이상 윈도 업데이트에서 소프트웨어(SW) 업데이트를 받지 않는다는 의미로 유해한 바이러스와 스파이웨어, 개인 정보를 도용할 수 있는 악성 SW로부터 PC를 보호하는 보안 업데이트도 지원되지 않는다. 27일 한국마이크로소프트에 따르면 국내의 윈도XP 점유율은 조금씩 감소하고는 있으나 여전히 다른 국가에 비해 상대적으로 높은 편이다. 특히 인터넷익스플로러(IE) 6, 7에 대한 제로데이 취약점도 계속해서 발견되고 있어 보안 위협이 우려되는 상황이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 관계자는 "작년 10월부터 윈도 XP 사용률이 많이 내려가고 있지만 여전히 높은 수준"이라며 "특히 대기업보다는 중소기업이나 일반 사용자가 많은 것으로 본다"고 말했...
    Date2013.09.30 Category국내뉴스 By관리자 Reply0 Views1231
    Read More
  2. 야심작 혹평·경쟁사 견제…기로의 마이크로소프트

    (AP=연합뉴스DB) (서울=연합뉴스) 오예진 기자 = 야심차게 출시한 신제품은 '실패'라는 혹평에 시달리고, 새로 진출하려는 모바일 시장은 경쟁사의 견제가 거세다. 세계적 소프트웨어 기업 마이크로소프트(MS)가 처한 요즘 현실이다. 24일 업계에 따르면 영원할 것 같았던 '소프트웨어 왕국' MS가 위기국면을 맞아 최근 추진하고 있는 타개책에 전세계 IT업계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 윈도8 혹평속 후속작 윈도8.1 전망도 미지수 MS는 지난해 10월 개인용 컴퓨터(PC)와 모바일 운영체제(OS)를 통합하며 대대적으로 개편한 윈도8을 시장에 내놓았다. 모바일 사업 분야에서 애플, 구글 같은 경쟁사업자에게 선두를 빼앗겨 고전하던 끝에 야심 차게 내놓은 신제품이다. 윈도8은 그러나 복잡한 작동법 때문에 출시 초기부터 이용자의 불만이 끊이지 않았다. 특히 1995년부터 적용해온 하단 제목표시줄의 '시작' 단추가 없어진 것을 두고 소비자들로부터 많은 항의와 비판을 받아야 했다. 결국 MS는 지난 5월 윈도8 출시 7개월 만에 시작 단추를 되살리고 윈도8 갱신판(...
    Date2013.09.24 Category해외뉴스 By관리자 Reply0 Views1390
    Read More
  3. MS 인터넷 익스플로러, 웹표준 지원 본격화

    [김관용기자] "인터넷 익스플로러(IE)의 변화는 마이크로소프트(MS)의 웹표준 지원에 대한 강한 의지를 의미한다" MS가 새로운 윈도 운영체제(OS) 출시에 발맞춰 선보이는 IE 11 버전에서는 차세대 웹표준인 HTML5 지원이 강화된다. 한국MS는 3일 기자간담회를 서울 대치동 사옥에서 개최하고 새로운 IE 11 버전을 소개했다. 윈도 8.1 OS와 IE 11 버전은 오는 10월 18일(한국시간 10 월17 일 21시) 공식 출시될 예정이다. MS가 이번 IE 11에서 강조하고 있는 부분은 표준웹 지원 강화 부분이다. 표준웹은 콘텐츠 호환 뿐 아니라 웹브라우저도 통일한 것으로 소프트웨어나 OS 등이 브라우저만으로 구동되는 웹 환경을 의미한다. 차세대 웹표준으로 각광받고 있는 HTML5는 텍스트와 하이퍼 링크만 표시하던 기존 HTML에 오디오 및 비디오, 그래픽 등 다양한 응용 프로그램까지 웹 자체로 구현할 수 있도록 한 것이다. 액티브엑스(Active X) 등과 같은 별도의 프로그램 설치가 필요 없고 OS나 플랫폼, 기기에 상관 없이 콘텐츠를 제공하거나 이용할 수 있도록 한다. MS는 ...
    Date2013.09.07 Category해외뉴스 By관리자 Reply0 Views1384
    Read More
  4. 모바일 OS시장 노리는 MS, 8조 들여 휴대전화 사업 인수

    세계 최대 소프트웨어 업체인 마이크로소프트(MS)가 노키아(핀란드)의 휴대전화 사업 부문을 72억 달러(약 7조 8926억원)에 인수하기로 했다. 스마트폰 하드웨어 경쟁력을 끌어올려 구글과 애플이 양분하는 세계 모바일 운영체제(OS) 시장을 바꿔 보려는 ‘승부수’다. MS는 2014년 1분기까지 노키아 인수 작업을 마무리하고 노키아 주주와 규제 당국의 최종 승인을 거칠 예정이라고 2일(현지시간) 밝혔다. 노키아 이사회도 성명을 통해 “이번 거래가 노키아와 주주들에게 최선의 길이라고 믿게 됐다”고 밝혔다. 이번 인수로 노키아 직원 3만 2000여명도 MS로 함께 옮기며, 스티븐 엘롭(50) 노키아 최고경영자(CEO)도 MS에서 기기 및 서비스 부문 부사장직을 맡는다. 이번 인수는 MS 출신인 엘롭이 노키아의 CEO를 맡으면서 어느 정도 예상된 시나리오였다. 엘롭은 2008∼2010년 MS에서 비즈니스 사업부 책임자를 지냈으며 2010년 노키아의 수장이 됐다. 이 때문에 정보기술(IT) 업계에서는 엘롭을 ‘트로이의 목마’로 부르며 MS의 노키아 인수를 기정사실화해 왔다. 피처...
    Date2013.09.04 Category해외뉴스 By관리자 Reply0 Views1376 file
    Read More
  5. No Image

    한국SW산업협회, 2012년 SW기술자 임금실태조사 결과 발표

    한국SW산업협회는 통계법 제27조(통계의 공표)에 따라 ‘2012년 SW기술자 임금실태조사’ 결과를 공표했다. 본 조사는 2012년 SW업체 신고 업체 및 한국SW산업협회 정회원 기업 등 1,600여개 업체를 대상으로 SW기술자임금실태를 조사했다. 조사는 2012년 6월 1일부터 7월 18일까지 이뤄졌으며, 총 1,106개 업체가 응답했다. 조사결과 응답 기업에서 근무하는 SW기술자는 총 4만9,902명으로 조사됐다. 2012년 SW기술자 임금은 전년대비 4.2%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세부적으로 기술 업체의 일 급여는 전년대비 2만1,478원 증가된 39만1,473원, 특급기술자는 8,306원 증가된 34만9,279원, 고급기술자는 3,145원 증가된 25만4,917원, 초급기술자는 9,927원 증가된 17만2,789원으로 조사되었다. 반면 중급기술자는 전년대비 1,233원 감소된 20만7,710원으로 나타났다. 뿐만 아니라 고급기능사는 전년대비 4,572원 증가된 14만3,185원, 중급기능사는 4,977원 증가된 11만2,265원, 초급기능사는 1만4,014원 증가된 10만7,141원으로, 자료입력원의 경우는 1만4,407원 증가된 9...
    Date2013.08.21 Category업계뉴스 By관리자 Reply0 Views1466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